사건사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건사고
‘빈집만 골라 21차례 절도’…20대 구속
기사입력: 2016/09/12 [18:54]
김희백 기자 김희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빈집만 골라 21차례 절도 행각을 벌인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거창경찰서는 최모(24) 씨를 절도 혐의로 구속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최 씨는 지난 3월13일 진주교도소에서 절도죄로 징역 1년6월 복역 후 출소한 뒤 지난 7월 초순께부터 현재까지 거창읍 일대서 빈집만을 상대로 총 21회에 걸쳐 2000만 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최 씨는 "생활비와 유흥비를 마련하기 위해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최 씨를 상대로 추가 범행에 대해 조사중이다.

김희백 기자 김희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