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사천시, 삼천포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추진
총 167억 원 사업비 투입, 하천 수질개선과 수생태계복원 나서
기사입력: 2020/04/02 [18:42]
최민두 기자 최민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사천시의 대표적인 하천인 삼천포천이 생명의 물길이 흘러 다시 찾은 풍요로운 은어의 고향으로 거듭난다.


사천시는 공사비 152억 원, 설계 및 조사비 15억 원 등 모두 167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하천의 수질개선과 수생태계복원을 위해 삼천포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삼천포천 생태특성을 반영한 생물서식 기반 식재로 생물다양성 증대와 함께 생태습지 및 생태저류지에 정수식물을 도입해 수질개선에 기여한다는 게 기본적인 방침이다.


또, 삼천포천 하도 및 제방 동선을 고려하는 동시에 습지원 등 상류 상투생태숲과 연결하는 건강한 보행로를 조성하고, 수변생태밸트 조성으로 제방 안정성도 강화하게 된다. 특히, 옹벽녹화 수변생태밸트 조성으로 도시경관과 조화를 이루는 것은 물론 다양한 생물서식공간을 제공하게 된다.


이를 위해 시는 하천구역으로 편백나무, 남천 등 이미 식재된 나무를 활용한 상투 수변생태숲을 조성한다. 이 곳에는 생태놀이터, 생태학습장, 수서곤충마당, 양서파충류 체험원, 수변힐링숲, 나비원, 새소리마당, 탐방로 등이 설치된다.


그리고, 산책로와 연결된 수변 쉼터인 와룡 연꽃습지원, 용두공원과 연계된 생태공원으로서 환경생태유량을 확보할 수 있는 용강 생태저류공원도 조성한다.


용두 생태관찰원, 삼천포천 사전학습장, 은어 생태관찰마당도 조성되는데, 생태관찰원은 산책로와 연결된 수변 쉼터로 대포산과 횡적으로 연결된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한 생태관찰원이다. 삼천포천 사전학습장과 은어 생태관찰마당은 도심 내 휴게공간으로서 다양한 수생식물과 삼천포천 깃대종인 은어를 관찰할 수 있게 된다.


생태하천 복원사업은 하천의 녹지대 조성 및 하천주변에는 습지, 여울을 만들어 물고기들의 서식 공간 확충과 생태이동 통로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생태습지와 자연형 여울·호안 등 생물서식공간을 설치하고 물고기 등 생물의 이동을 가로막는 보, 낙차공 등 시설물을 철거하거나 개·보수해 종·횡적 연결성을 확보하는 등 하천 환경을 친환경적으로 대폭 개선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야생생물이 서식하고 이동하는데 도움이 되는 숲, 가로수, 습지, 하천, 화단 등 도심에 존재하는 다양한 인공물이나 자연물로 지역 생태계 향상에 기여하는 작은 생물서식공간이다. 또한, 하천 바닥의 퇴적물을 제거하고 하·오수 등 오염물질 유입을 차단해 수질을 개선하고 생물서식에 필요한 물이 지속적으로 공급되도록 물길도 정비한다.


시는 사업이 완료되더라도 수생태 및 물환경 변화를 주기적으로 관찰해 다양한 생물이 서식하는 건강한 하천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유지·관리하는 등 삼천포천을 사람과 자연이 함께 어우러질 수 있는 친환경적 공간으로 만들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생태하천 복원사업이 완료되면 하천의 수생태계가 복원돼 다양한 생물들이 서식할 수 있는 친환경적 하천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민두 기자 최민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