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10명 중 8명, 12~3월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찬성’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1.19 14:33

국민 10명 중 8명이 미세먼지가 심해지는 계절인 12~3월에 계절관리제도입에 대해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5등급 노후차량 운행제한, 석탄발전소 가동중단 등은 각각 73.5%64.1%로 압도적으로 동의했다.

대통령 직속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국가기후환경회의’(이하 국가기후환경회의)와 문화체육관광부는 일반 국민 2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미세먼지 관련 국민인식조사결과를 18일 이같이 발표했다.

이번 조사결과에 따르면, 국민의 78.3%가 미세먼지가 심각한 고농도 시기(12~3)에 계절 관리제를 시행하는 것에 찬성했다. 반대 의견은 불과 4.9%.

5등급 노후차량의 도심 운행제한에 대해 응답자의 73.5%가 찬성했다(반대 8.2%). 운행제한으로 차주의 경제적 손실이 있어도 시행해야 한다는 응답자는 64.1%(반대 12%)였다.

또한 석탄발전소 가동중단(겨울철 9~14, 봄철 22~27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