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진주시, 부동산공인중개업소 합동 지도·단속
“건전하고 안전한 부동산 거래 위해 최선 다할 것”c
기사입력: 2018/11/19 [17:28]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진주시와 부동산공인중개업소가 합동 지도·단속을 통해 부동산거래시장의 공정성 강화를 적극 도모했다


 

진주시와 부동산공인중개업소가 합동 지도·단속을 통해 부동산거래시장의 공정성 강화를 적극 도모했다.


진주시와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진주시지회는 지난 15일과 16일 양일간에 걸쳐 부동산공인중개업소에 대한 합동 지도단속과 함께 가호동과 천전동 대학가 주변 부동산중개대상물 불법 표시광고물 제거 활동을 했다고 19일 밝혔다.


시는 이번 합동단속에서 부동산중개대상물 표시광고 위반에 중점을 두었고 등록증 대여행위, 무자격 중개행위, 중개업자 불법 영업행위, 기타 부동산중개업법 위반행위 등에 대한 전반적인 지도단속 활동을 벌여 경미한 사항에 대해서는 시정조치를 하고, 향후 표시광고 위반 업소와 중개업법 위반행위 업소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조치를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원룸이 밀집한 대학가 주변에 대해 한국공인중개사협회장(강태기)을 비롯한 협회 운영위원, 지역회원 및 천전동, 가호동행정복지센터 직원과 자원봉사자 등 60여 명이 참여해 집중적으로 부동산중개대상물 불법 표시광고물 제거 활동을 했다.


이에 중개업자의 불법표시 행위에 대한 경각심을 갖도록 함은 물론 불법 부착물 제거로 인한 도심환경 개선에도 기여했다.


임채균 진주시 토지정보과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중개사무소 지도점검과 불법 중개행위단속을 통해 건전한 부동산 거래질서 확립과 안전한 부동산 거래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