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진주시립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참가자 모집
‘진주지역의 항일의병활동’ 주제 강연·탐방 진행
기사입력: 2019/05/16 [17:38]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진주시가 '진주지역의 항일의병활동'이라는 주제로 '2019 길 위의 인문학'1차 프로그램을 서부도서관에서 운영한다


 

진주시는 역사적, 문화적 이해를 통한 지역문화유산의 재발견과 참여형 프로그램을 통한 인문학 확산에 기여하고자 ‘진주지역의 항일의병활동’이라는 주제로 ‘2019 길 위의 인문학’ 1차 프로그램을 서부도서관에서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길 위의 인문학’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공모사업으로서, 지역 공공도서관을 거점으로 일반인들의 인문·문화 수요 충족 및 인문학을 대중화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는 사업이다.


내달 5일부터 19일까지 매주 수요일 총 3차례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1차 프로그램은 강동욱(진주문화원 향토사연구실장) 강사와 진주지역의 의병활동과 애국정신에 대해서 알아보고 같은달 21일에는 항일의병활동의 근거지였던 지리산 일대를 탐방할 예정이다.


모집인원은 일반인 40명으로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20일 오전 10시부터 진주시립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시립도서관 관계자는 “서부경남지역의 민족의식과 불의에 대한 저항의식이 투영돼 있는 ‘진주정신’을 주제로 기획한 이번 프로그램에 관심 있는 진주시민들의 참여를 기다린다”고 말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