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이웃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리이웃
합천군, 2019 국민디자인단 발대식 가져
사용자 중심 행정서비스 개선 공공정책에 적용
기사입력: 2019/05/16 [16:59]
정병철 기자 정병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합천군은 16일 2019 국민디자인단 발대식을 갖고 위촉장 수여했다.


 합천군(군수 문준희)은 16일 정상국 합천팜앤파머스 협동조합 대표이사, 성영덕 서비스디자이너, 이정환 농정과 귀농귀촌담당계장 등 8명의 국민디자인단이 참석한 가운데 2019 국민디자인단 발대식을 갖고 위촉장 수여, 향후 운영계획 및 일정 등을 협의했다.


 국민디자인단은 수요자의 경험, 감정 등에 대한 면밀한 관찰과 분석을 통해 진정으로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개발하고 개선해나가는 기업의 서비스디자인 기법을 공공정책에 적용하기 위한 인적 조직이다.


 올해 합천군은 행안부가 주관하는 공공서비스 혁신을 위한 2019 국민디자인단 공모사업에 네이버 스토어 팜 참여 농가의 온라인 마케팅 활성화 사업인 ‘행복한 농부가 만드는 농산물, 스토어 팜 육성사업’이 선정돼 발대식을 개최하게 됐다.


 문준희 군수는 “사용자에게 어떤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느냐에 따라 재화의 가치가 결정되는 경험경제 시대가 이미 1990년대부터 시작됐고, 일반 기업에는 서비스디자인 전문가들이 많은 활동을 하고 있다.”면서 “기업의 경영기법을 행정 정책에 접목하는 것이 쉽지는 않겠지만 도전과 열정으로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비스디자인단은 올 12월 말까지 운영되고 역량강화와 농산물유통 환경개선을 위한 사업비는 오는 24일 행안부의 현장심사를 통해 확정될 예정이다.

정병철 기자 정병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