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함양군 베트남시장개척단 함양 농식품·엑스포 홍보
11개 업체 40여 종 전시·시식·판매행사
기사입력: 2019/11/12 [16:57]
한태수 기자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함양군 베트남시장개척단은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열린 '한-베음식문화축제'행사에 참가해 지리산 함양의 농가공식품과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함양군 베트남시장개척단은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열린 ‘한-베음식문화축제’ 행사에 참가해 지리산 함양의 농가공식품과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올해 11회째 개최되는 한-베음식문화축제는 하노이의 유명한 관광지인 호안끼엠호수 리타이또 광장 일대에서 개최됐다.


함양군 베트남시장개척단은 박호영 농산물유통과장을 단장으로 지산식품, 지리산마천농협, 우리가, 함양농협가공사업소, 하얀햇살, 화신영농조합법인, 인산죽염, 운림농원, 지리산홍화인, 덕유산초석잠약초농업회사법인, 함양군농식품수출진흥협회 등 11개 수출업체와 담당 공무원 등이 참여했다.


이번 시장개척단은 한-베음식문화축제 기간에 맞춰 운영됐으며, 축제장 내 함양부스를 확보해 11개 수출업체에서 40여 종의 수출상품을 전시, 시식, 판매행사를 했다.


특히 떡볶이, 양파칩, 자색고구마음료, 삼계탕, 잡곡류, 오미자즙, 죽염류, 도라지환, 산양삼아로니아, 산양삼 젤리와 캔디 등 축제장을 찾은 많은 현지소비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으며, 전 품목 판매를 완료했다.


아울러 축제 행사장에서는 함양군 홍보영상과 엑스포 홍보영상이 실시간 상영됐으며, 축제 첫날인 지난 8일 오프닝 커팅식 행사에도 참석해 함양군을 홍보하는 등 바쁜 활동을 가졌다.


박호영 시장개척단장은 “이번 축제행사 참석을 통해 지리산골 청정 함양 농산식품을 널리 홍보할 수 있었으며 축제장 내에서 내년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홍보도 활발히 이뤄졌다”고 말했다.

한태수 기자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