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베트남 짜빈성 투자유치사절단, 경남도농업기술원 방문
경남농업 연구개발(R&D) 성과 청취와 주요 시설 견학
기사입력: 2019/12/12 [13:00]
박일우 기자 박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베트남 짜빈성 인민위원회 부위원장 쩌안융 외 6명이 지난 11일 경남도농업기술원을 방문했다.

 



베트남 짜빈성 인민위원회 부위원장 쩌안융 외 6명이 지난 11일 경남도농업기술원을 방문했다.


부위원장 쩌안융 외 6명 일행은 농업연구와 개발과정, 유기농업, 영농현장 접목기술 등 경남의 기술농업 현황을 돌아보면서 수집한 정보를 자국농업 발전에 접목시킬 목적으로 방문하게 됐다.


경남농업기술원 2층 회의실에서 진행된 환영행사는 이상대 농업기술원장으로부터 경남도 농업 현황을 소개받고, 농업교육의 산실인 첨단유리온실(ATEC)에서 운영되고 있는 스마트 팜과 농업기계 교육장 등을 둘러보았다.


쩌안융 부위원장은 “농업연구개발을 통한 현장기술보급 시스템과 첨단농업기술을 통해 고수익을 올리고 있는 경남농업 현장을 둘러보니 배울 점이 많다”며, “농업국가인 베트남 짜빈성에 경남 농업연구와 영농현장 접목기술 등 농업시스템을 접목한다면 농가 소득 창출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경남농업기술원의 환대에 감사함을 전달했다.


베트남 짜빈성은 남부 메콩강 삼각주 유역에 있는 성으로 경남의 1/4정도 면적인 2314㎢이며, 주요산업은 농업과 수산업이고 쌀, 코코넛, 수산제품 등을 수출하고 있다.

박일우 기자 박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