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경남대, (사)3·15의거기념사업회와 문학상 제정 업무협약
‘3·15청년문학상’ 제정에 관한 실질적인 운영과 상호 협력 등 약속
기사입력: 2019/12/12 [15:32]
전병칠 기자 전병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3·15청년문학상 제정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 단체사진

 



경남대학교는 지난 11일 본관 3층 소회의실에서 3·15청년문학상 제정 및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경남대 최호성 대외부총장, 정은상 언론출판원장, 홍선영 대외교류부처장, 이삼재 홍보실장, 서정호 언론출판원 행정지원팀장과 (사)3·15의거기념사업회 김장희 회장, 주임환 기획위원장, 변종민 상임이사, 정일근 이사, 이재성 홍보담당 등 관계자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대한민국 현대사에 있어 첫 민주화 운동인 3·15의거 정신의 계승과 전국 대학생에게 문학 창작 기회를 제공하고자 지속적인 정보 공유와 관련 업무에 대한 실질적인 운영 및 지원, 공동 발전을 위한 상호 협력 등을 약속했다.


(사)3·15의거기념사업회 김장희 회장은 “‘3·15의거’와 ‘부마민주항쟁’의 근원지인 경남대와 함께 민주주의의 정신과 문학적 가치를 계승하는 ‘3·15청년문학상’을 제정하게 돼 매우 뜻깊다”며 “내년이면 60주년을 맞이하는 3·15의거를 청년들의 시선을 통해 다양한 작품으로 만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경남대 최호성 대외부총장은 “유서 깊은 3·15기념사업회와 ‘3·15 청년문학상’을 제정하게 돼 매우 영광”이라며 “문학이 강한 경남대학교의 전통을 이어가기 위해 대학이 해야 할 일을 찾고, 지속적인 협력으로 역량과 자질을 갖춘 우수 인재 발굴과 문학상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전병칠 기자 전병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