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양산시, 청보리 길 등 봄맞이 꽃단장 '한창'
4월 중순께 개최될 유채꽃향연 기대감 고조
기사입력: 2020/02/11 [15:31]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제방산책로 청보리길 

 



양산시에서 조성한 야생화경관단지에 올 겨울을 꿋꿋하게 견디고 있는 유채와 청보리가 곧 다가올 봄소식을 기다리고 있다.


황산공원과 양산천변에 펼쳐진 16ha 야생화단지에는 유채가 방문객을 풍성하게 맞이하고 있으며, 양산시민이 애용하는 제방산책로 7.1km를 따라 청보리가 푸르름을 뽐내고 있다.


특히 올 겨울이 따뜻해 청보리가 예년보다 더욱 풍성하게 잘 자라고 있으며, 유채도 예년보다 무성하게 잘 자라는 등 전반적으로 좋은 작황을 보이고 있어 4월 중순께 개최될 유채꽃향연이 더욱 기대되고 있다.


양산시는 하북면 초화류 육묘장에서 봄맞이 시가지 꽃단장을 위한 금잔화 외 6종 등 봄꽃 28만 본을 직접 재배, 읍면동 및 실과와 학교 분양을 통해 도시미화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요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지역사회 분위기가 많이 침체되어 있지만 시에서 조성한 야생화단지의 작황이 좋아 올 봄 시민들에게 희망찬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양산천 제방산책로 청보리길을 확대하는 등 아름답게 도시를 가꾸어 사계절 양산시민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