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진주시, 땔감 추가지원으로 ‘훈훈함’ 전해
기사입력: 2020/02/17 [18:46]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진주시의 땔감 추가 지원이 어려운 이웃에 ‘훈훈함’을 전해주고 있다는 소식이다.


17일 시에 따르면 진주시는 혁신도시 도시공원 원형지 구간에 양묘장 조경수를 활용·이식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고사목 및 위험목 벌채 부산물을 늦추위에 땔감이 필요한 화목 보일러 사용농가 5가구에 25㎥의 땔감을 전달했다.


시는 지난해 11월 도시공원 숲 정비와 위험목 제거 사업지의 벌채목을 모아 읍·면·동에서 추천한 저소득층 7농가에 70㎥의 땔감을 나눠줌으로써 버려지는 부산물을 바이오매스 에너지자원으로 활용하고, 농가에게 도움을 줬을 뿐만 아니라 폐기물 처리 비용도 절감한 바 있다.


땔감을 전달 받은 주민 권모 씨는 “땔감 구하기가 어려워 공원관리과에 땔감을 추가로 받을 수 있는지 전화를 했었는데 시간이 지났는데도 잊지 않고 땔감을 가져다 줘서 너무나 고맙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에는 땔감의 양이 적어 많이 드리지 못했는데도 농가에서 흔쾌히 받으시고 좋은 말씀해 주셔서 오히려 감사할 따름”이라며 “앞으로도 사업지 고사목 등 벌채 부산물을 수집해 땔감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