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창원시, 장애아동 발달재활서비스 확대 시행
언어·청능·심리운동 등 지원대상 1일부터 추가 모집
기사입력: 2020/03/31 [15:36]
전병칠 기자 전병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창원시가 장애아동 발달재활서비스를 확대 시행한다.


장애아동 발달재활서비스는 시각·청각·지적·자폐·뇌병변 장애를 갖고 있는 만18세 미만 등록 장애아동에게 인지·의사소통·적응행동 등 교육을 받기에 적합한 성장기에 재활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며, 정신적·감각적 기능 향상과 행동발달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신청기준은 만18세 미만 등록장애아동을 둔 중위소득 180%이하의 가정이며, 4월 1일부터 10일까지 주소지 읍·면·동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시는 발달장애 아동의 가정에서 사업확대 요구를 지속적으로 건의해, 관계부처에 적극 건의해 2억의 예산을 추가 확보하고 더 많은 장애아동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확대 시행한다.


시는 1666명의 장애아동 중 71%인 1182명이 발달재활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발달재활서비스 지원 대상자 1112명에게 언어·청능·음악치료 등 10종의 서비스를 지원 하고 있다.


정시영 복지여성국장은 “발달재활서비스의 중요성을 알고 장애아동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드리기 위해 시행하게 됐다”며 “앞으로 사업량 분석 등 꾸준히 민원의 사항을 고려해 장애아동이 적기에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예산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병칠 기자 전병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