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함양군 과수 적과제 안전사용으로 꿀벌 피해 ‘예방’
적과용 카바릴수화제 “사과 꽃 완전히 진 뒤에 살포 하세요”
기사입력: 2020/03/31 [18:21]
한태수 기자 한태수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함양군 농업기술센터는 사과꽃 개화 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적과제 살포로 인한 꿀벌 피해를 막기 위해 사과 적과제 안전사용을 당부했다.


적과제는 사과나무에 알맞은 수량이 착과되도록 과일을 솎기 위해 사용하는 약제로, 농가에서는 노동력 절감을 위해 열매솎기 효과가 높은 것으로 알려진 카바릴 수화제인 ‘세빈’을 일부 사용하고 있다.


그러나 카바릴수화제는 꿀벌에 잔류독성이 강하므로 사과 꽃이 피었을 때 잘못 살포하면 꽃을 찾아다니는 꿀벌이 집단폐사 할 수 있어 양봉 농가에 큰 피해를 줄 수 있다.


만약, 카바릴수화제를 사용할 경우에는 사전에 사용시기와 방법을 정확하게 인지하고 살포일자 및 장소 등을 2~3일 전에는 이웃 양봉농가와 협의가 이루어져야 한다.


사과 꽃이 완전히 지고 주변의 야생화까지 제거한 다음 800배 희석해 사용해야 꿀벌 피해를 예방할 수 있고 꽃이 핀 상태에서 살포할 경우 안전사용기준 위반으로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다.


군 관계자는 “함양군은 적과제로 인한 꿀벌 피해 방지를 위해 마을 앰프방송과 읍면 현수막 게첨 등 농가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고 말하고 “과수농가와 양봉농가 모두에게 중요한 벌을 보호하기 위해서 봄철 약제 살포 기간 중 서로 긴밀히 소통하여 피해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고 당부했다.

한태수 기자 한태수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