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창원시, 상반기 특별교부세 48억 원 확보
전국 최대 금액 확보로 주민 숙원사업, 재난안전 사업 추진
기사입력: 2020/08/06 [19:10]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창원시는 올해 상반기에 13개 사업 48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했으며, 확보된 금액은 전국 243개 광역, 기초단체 중 최고 금액이라고 6일 밝혔다.


특별교부세는 지역에서 예상치 못하게 발생하는 지역현안과 재난안전에 대한 특별한 재정수요를 대비하기 위해 정부가 편성하는 예산으로 통상 상·하반기로 나눠 행정안전부에서 교부하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교부 사업으로는 지역현안 사업인 △의창노인종합복지관 증축사업 10억 원 △안민터널 노후 터널 등 교체 공사 9억 원 △고객친화형 농산물도매 시장 유통시설 개선사업 7억 원 △공원내 체육시설 정비공사 7억 원 △초등학교 주변 신호등 확충사업 2억 원 △팔용동 벽산아파트 주변 도로정비 공사 1억 원 △동읍 용전-남산간 소로 1-26호선 개설 1억 원 △봉곡 운동장 시설정비 2억 원 △법원 후문 외 1개소 보행로 정비공사 2억 원 △진동면 교동리 공영주차장 조성공사 2억 원 △마산수산시장 아케이트 설치공사 3억 원 △어린이 보호구역 내 무인 단속장비 설치사업 1억 원이며 재난사업으로는 △북면 마산마을 배수로 정비공사 1억 원이다.


조영진 제 1부시장은 앞서 서울사무소를 중심으로 지역 국회의원과의 공조체계를 구축하고 행정안전부에 사업의 타당성 및 필요성을 설명하는 등 더 많은 특별교부세를 확보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며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해 왔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이번 특별교부세 확보는 지역의 주민 현안 사업해결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우리지역에 많은 애정과 지원을 아끼지 않는 국회의원에게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