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송도근 사천시장, 침수피해 복구 안간힘
남강댐 방류에 따른 침수 피해 촉각
기사입력: 2020/08/10 [16:34]
최민두 기자 최민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송도근 사천시장이 침수피해가 발생한 축동면 용수마을 등을 방문했다.   



사천시가 호우 및 남강댐 방류에 따라 24시간 비상대응체제를 가동해 피해 복구에 안간힘을 쓰고 있다.

 

10일 사천시에 따르면 호우 및 남강댐 방류 등으로 지난 9일 오전 9시 기준으로 도로침수 4건, 주택침수 7건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이에 사천시는 지난 8일부터 침수피해 발생 방지 등을 위해 진입로 통제, 저지대 마을 주민 대피 등 사전예방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특히 송도근 시장은 호우 및 남강댐방류가 시작된 8일부터 주말 동안 도로 침수 현장과 피해 지역을 직접 방문, 복구 작업을 점검하고 있다. 

 

송 시장은 지난 9일 침수피해가 발생한 축동면 용수마을 등을 방문해 주민들을 위로하고 응급복구가 신속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동원할 것을 약속했다.

 

송도근 시장은 “위기관리 매뉴얼을 토대로 긴장감을 늦추지 말고 철저한 대비로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최민두 기자 최민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