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LH, 소셜벤처 창업·성장지원금 15억1000만 원 전달
사회문제 해결, 도시재생, 주거복지 등 분야에 청년 창업가 육성
기사입력: 2020/08/11 [18:24]
이현찬 기자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LH 소셜벤처 지원금 전달식’에서 변창흠 LH 사장(사진 앞줄 왼쪽 여섯 번째)과 선발된 47개팀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H는 지난 10일 진주 본사에서 ‘2020년도 LH 소셜벤처 지원금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날 LH는 지난 5월 공모를 통해 선발된 창업분야 20개, 성장분야 15개 신규팀 및 지난해 선정·승급된 12개팀 등 총 47개팀에게 15억1000만 원의 지원금을 전달했다.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는 가운데 선발팀 전원이 참석하는 등 높은 관심 속에 진행됐다.


 특히 올해 공모는 코로나19로 인해 위기에 처한 청년 일자리 및 사회적기업 지원을 위해 규모를 전년 대비 25% 늘렸음에도 지난해보다 157팀이 많은 총 765개팀이 응모해 23대 1이 넘는 치열한 경쟁률을 기록했다.
 ‘LH 소셜벤처 지원사업’은 청년 일자리 창출 및 사회적 가치 실현을 목표로 추진 중인 사업이다. 예비 또는 3년 미만 신규창업자를 지원하는 ‘창업 분야’와 도시재생 및 주거복지 소셜벤처를 지원하는 ‘성장 분야’로 구분해 진행하고 있다.


 ‘창업 분야’에서는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창업 아이템을 갖춘 청년창업가를 선발해 아이디어가 사업화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현재까지 총 131개팀, 521명의 청년 창업가를 발굴·지원하고 있다.


 LH는 선발한 창업 팀을 1년차와 2년차로 구분해 사업을 지원한다. 1년차 사업수행 후 승급심사를 거쳐 우수한 평가를 받은 팀에게는 2년차에 창업자금 3000만 원을 추가 지원한다.


 또한 ‘성장 분야’는 LH가 추진 중인 도시재생, 주거복지 사업과 관련한 소셜벤처 및 사회적 경제조직을 선정해 이들이 수행하는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LH는 올해 선발된 도시재생 부문 12팀, 주거복지 부문 3팀을 포함해 그동안 총 96개팀을 선정했다. 활동 실적이 우수한 팀은 LH와 파트너십을 구축해 기업성장을 위한 후속 지원 등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LH는 이번에 선정된 팀에게 전문가 특강·컨설팅 지원 및 진주 소재 LH 창업샘터를 사무공간으로 제공하고, 정기적으로 ‘LH 소셜벤처 포럼’을 개최해 참여자 간 교류와 시너지효과 극대화를 도울 예정이다.


 변창흠 LH 사장은 “소셜벤처 지원사업이 앞으로도 청년 및 사회적 기업들에게 꿈을 펼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LH 또한 청년들의 아이디어와 도전정신을 적극 지원하며 혁신의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이현찬 기자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