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함양군 에디슨모터스 전기버스 인도네시아 첫 수출
산자부 등 5개 기관과 ‘고효율 전기버스 개발·제작’
기사입력: 2020/09/24 [13:14]
장흠 기자 장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지난 23일 수동면 에디슨모터스 함양본사에서 열린 ‘전기버스 인도네시아 수출 기념식’



함양군에 소재한 경남 유일의 전기버스 생산 기업인 에디슨모터스㈜에서 생산된 전기버스가 인도네시아 첫 수출길에 올랐다.

 

지난 23일 수동면 에디슨모터스 함양본사에서 서춘수 함양군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기버스 인도네시아 수출 기념식’이 열렸다.

 

인도네시아로 국내 전기버스가 수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으로 에디슨모터스를 비롯한 국내 전기버스의 동남아시아 수출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에디슨모터스는 2016년 6월부터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등 5개 기관과의 공동 기술개발을 통해 태국형 고효율 전기버스 개발을 완료했다. 태국형 고효율 전기버스는 아세안 지역 시장 진출을 목적으로 현지에서 개발한 친환경 전기버스로 고온다습한 환경에서 우수한 성능을 발휘한다.

 

에디슨모터스 강영권 대표이사는 “이번에 수출되는 전기버스는 복합소재(카본섬유)로 제작해 차체가 가볍다. 또한 습도에 강한 내장재를 사용해 동남아시아 지역의 고온다습한 기후에 최적화됐다”며 동남아시아 지역 수출에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인도네시아 전기버스 첫 수출을 시작으로 “‘새로운 도약을 위한 새로운 10년’ 프로젝트를 통해 국내를 넘어 신남방, 신북방으로 시장을 넓힐 것이다”고 큰 포부를 밝혔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경남 유일의 전기버스 생산 기업인 에디슨모터스에서 국내 최초로 동남아시아 지역에 전기버스를 수출하게된 것을 축하한다. 이번 수출을 계기로 에디슨모터스의 기술력이 전 세계에서 인정받아 대한민국은 물론 함양군 지역 경제발전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함양일반산업단지 내에 위치하고 있는 에디슨모터스㈜는 327명의 직원이 일하고 있다. 2019년 전기버스 168대, CNG버스 84대를 전국에 판매해 매출액 809억 원를 기록했다. 올해는 전기버스 293대, CNG버스 139대를 계약 완료해 큰 폭의 매출 신장이 기대된다. 

 

또한 에디슨모터스㈜는 이번 수출을 계기로 인도네시아 정부가 주도하는 약 1000대 규모의 친환경 전기버스 보급계획에 저상형, 고상형 전기버스 등 약 200대 이상의 수출 계약을 목표로 기술개발 및 생산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장흠 기자 장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