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밀양시 ‘장에 가자’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가져
새마을·바르게·자유총연맹, 코로나 극복 밀양사랑캠페인
기사입력: 2020/09/24 [18:47]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밀양시새마을회 회원들이 밀양아리랑시장서 폐현수막을 재활용해 직접 만든 장바구니를 시민들에게 나눠주고 있다. 



밀양시가 추석명절을 맞아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밀양아리랑시장에서 ‘장에 가자’ 장보기 행사를 추진했다.


한국자유총연맹 밀양시지회에서 지난 21일 회원 20명이 장보기를 시작으로 22일은 밀양시새마을회 회원 40명이 전통시장을 찾았다. 이어 23일에는 바르게살기운동 밀양시협의회 회원 20명이 장보기에 나섰다.


회원들은 밀양사랑상품권으로 제수용품과 제철과일 등을 구매해 추석명절 분위기를 띄웠다. ‘우리 농산물 팔아주기’, ‘밀양사랑상품권 사용하기’, ‘지역식당 이용하기’ 등 사회공동체 회복을 위한 밀양사랑 실천 캠페인을 함께 추진해 시민들의 동참을 유도했다.


특히 새마을회는 전통시장에서 점심식사도 함께 하고 폐현수막을 재활용해 직접 만든 장바구니 500개를 시민들에게 나눠줘 큰 호응을 얻었다.


박일호 시장은 “코로나19로 매출이 급감한 전통시장에 지역 사회단체의 장보기 행사가 상인들에게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민들이 전통시장을 많이 이용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