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조규일 진주시장, 진양호반 둘레길 조성사업 현장 찾아
기사입력: 2020/10/19 [15:28]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둘레길 조성 현장을 찾은 조규일 진주시장 



수려한 호수경관과 힐링이 함께하는 ‘진양호 르네상스 프로젝트’ 일환

“진주시민들과 관광객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 주문

 

조규일 진주시장이 19일 오전 ‘진양호 르네상스 프로젝트’의 하나로 추진 중인 ‘진양호반 둘레길 조성사업’ 양마산지구 주차장 정비 사업지를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진주시는 이번 여름 문을 연 진양호 어린이 물놀이터와 내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인 진양호반 둘레길 정비사업으로 주차장 이용객의 수요가 증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진양호공원 후문 소싸움경기장 일원에 주차장 정비를 추진했다.

 

진양호공원 후문 주차장은 꿈키움동산 방문객과 물놀이터 이용객, 소싸움경기장 관람자들의 주 이용 장소지만 행사가 있는 기간에는 주차장이 협소해 방문객들이 불편을 호소해 오던 곳이다.

 

이에 따라 시는 진주 투우협회와 관련 부서 협의를 거쳐 기존 마사토 포장을 아스팔트로 정비하고 노후된 싸움소 대기 장소를 철거 교체해 119면을 겸용 주차장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그리고 일반주차 79면, 장애인 주차 5면 등 총 203면을 조성했다.

 

이날 현장을 찾은 조규일 시장은 “진양호 르네상스 프로젝트와 연계해 공원을 찾는 시민들과 진주시를 찾는 관광객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