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클래식 음악의 선율이 진주에 울려퍼지다
진주시립교향악단 제85회 정기연주회 마쳐
기사입력: 2020/10/22 [13:04]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진주시립교향악단 제85회 정기연주회


진주시가 지난 21일 저녁 7시 30분 경남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진주시립교향악단 제85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했다.

 

이번 정기연주회는 출입자 마스크 착용, 체온 측정, 문진표 작성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전체 관람석 수의 20% 정도로 좌석을 배치해 270여 명의 관객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공연은 제주특별자치도립 제주교향악단의 상임지휘자로 재직 중인 정인혁 객원지휘자의 지휘로 모차르트의 <후궁으로부터의 도주 서곡 작품번호.384>, 하이든의 <첼로 협주곡 제1번 다장조>가 첼리스트 이정란과의 협연으로 무대에 올랐으며, 브람스의 <교향곡 제4번 마단조 작품번호.98>이 대미를 장식했다.

 

이날 연주회에 참석한 조규일 시장은 “코로나19 위기 경보 단계가 다소 완화됨에 따라 실내 공연장에서 연주회를 관람하는 자리를 마련하게 돼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는 개인 위생 및 방역 수칙을 준수해 시민의 지친 마음을 위로해주는 따뜻한 시립교향악단의 공연을 모두가 기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공연 현장에 참석하지 못한 시민들은 진주시 공식 유튜브 채널“하모진주” 및 서경방송을 통해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