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축제는 산업이다”… ‘통영한산대첩축제 아카데미’ 개강
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 배재대 정강환 교수 초청 첫 강의
기사입력: 2020/10/22 [16:10]
김갑조 기자 김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지난 16일 개강한 통영한산대첩축제 아카데미 



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이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실시한 ‘통영한산대첩축제 아카데미’가 지난 16일 통영리스타트플랫폼에서 개강식을 갖고 첫 번째 강의를 진행했다.

 

문화재단 김홍종 대표이사는 개강식 인사말을 통해 “통영한산대첩축제 기획 및 운영에 필요한 축제전문 인력 양성 과정을 통해 축제전문 인력으로 활용 및 참여방안을 높이고자 한다”고 밝혔다.

 

배재대학교 관광축제대학원장 정강환 교수는 ‘축제는 산업이다’는 주제로 시작한 첫 번째 강의에서 야간경제(Night Time Economy : 야간관광, 야간관광축제)가 지역경제에 미친 국내외 사례를 제시하는 등 수준 높은 강의로 수강자와 관계자의 기대에 부응했다.

 

한 수강자는 “축제를 산업으로 인식하는 계기가 됐다. 축제아카데미가 배출할 축제전문 인력이 제 역할을 다하면 통영시민이 주인의식을 가지고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시민축제의 분수령이 될 것 같다”고 수강 소감을 밝히면서 “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이 축제아카데미를 개최한 것은 획기적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아카데미는 오는 12월 4일까지 총 8강 과정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수료자에게 축제이벤트경영사 3급 과정의 자격증을 발급할 예정이다. 

김갑조 기자 김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