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거제시 무장애 도시 조성 정책간담회 가져
장애인 관련 단체 등 참석…현장의 목소리 반영
기사입력: 2021/01/21 [15:13]
강맹순 기자 강맹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거제시가 ‘무장애 도시 조성 정책간담회’를 가졌다.  



거제시가 지난 20일 블루시티홀에서 무장애 도시 조성의 정책 방향 모색을 위한 ‘무장애 도시 조성 정책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관내 10개의 장애인 관련 단체회원과 시 의회 의원 등 무장애 정책 시행과 관련한 기관별 대표들이 참석해 거제시 무장애 정책에 대한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의견을 나누는 자리로 마련됐다.

 

시는 2021년부터 2025년까지 5년간 ▶무장애 도시 추진기반 마련 ▶쾌적하고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 ▶모두가 향유하는 관광환경 조성 ▶상호존중을 위한 복지행정 등 ‘무장애 도시 조성 중장기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장애인, 어린이, 노인, 임산부 등 사회적 약자들의 불편 없는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발표했다.

 

이와 함께 BF 인증기준과 민관협치를 주요 골자로 한 무장애 도시 조성 조례를 제정하고, 기존에 각 부서별로 분산돼 추진되는 무장애 정책과 사업추진방식을 일원화할 것을 논의했다. 또 향후 관련 기관 및 단체와의 지속적인 소통과 공감을 통해 정책 실행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자리에 참석한 장애인 관련단체 회원들은 “시에서 중점적으로 진행하는 무장애 정책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이번 정책을 시작으로 모든 시민이 평등하게 누릴 수 있는 환경을 위해 힘 써 달라”고 기대감을 표시했다. 

 

변광용 시장은 “이번 무장애 도시 조성 계획을 시작으로 장애인뿐만 아니라 모두가 편하고 안전하게 누릴 수 있는 도시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사회전반의 장애인에 대한 인식 전환을 위해 시민 여러분의 관심과 동참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강맹순 기자 강맹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