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묵계. 화촌 마을 ‘화재없는 안전마을’ 지정
하동소방서,농촌지역 주택화재 예방대책
기사입력: 2012/09/20 [16:20]
김수열 기자 김수열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지난 19일 '화재없는 안전마을'로 지정된 하동군 청암면 묵계마을의 이장을 명예소방관으로 위촉했다.     © 편집국 기자
  하동소방서(서장 서갑재)는 소방관서와 원거리에 위치한 농촌지역의 주택화재 예방대책의 일환으로, 19일 하동군 청암면 묵계마을을 시작으로 20일 양보면 화촌마을에서 “화재없는 안전마을” 지정 행사를 가졌다.

  이는 마을 단위로 자율 소방안전 의식 고취와 안전문화 확산을 통해 화재로 인한 인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 하고자 마을회관 입구에 “화재없는 안전마을” 현판을 부착하는 한편 마을 이장을 명예소방관으로 위촉한다.

지정된  마을의 주민들에게는 분말소화기 150대와 주택용 단독경보형감지기 150개를 보급하고 사용법과 관리요령 등 을 설명한 후 소화기 시범과 주민이 직접 소화기를 사용해 불을 끄는 체험도 함께 했다.

  이밖에 하동소방서는 군과 유관관계 기간 등과의 상호 협력으로 주거시설의 전기ㆍ가스시설 점검 및 예방활동을 통해 화재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는 등 주택화재 예방과 화재피해의 원천적 저감을 위해 해마다 사업을 확대하는 등 안전문화 확산에 역점을 두겠다는 계획이다.

  하동소방서 관계자는 “지난해 주택화재는 전체 화재의 약 15%에 불과한데도 단독 주택화재로 인한 사망자는 전체 사망자의 41%에 달한다”면서 “앞으로도 화재로부터 안전한 마을 조성을 위한 안전망 확충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수열 기자
김수열 기자 김수열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