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진주시의회, 한가위 맞아 사회복지시설에 온기 더해
기사입력: 2021/09/16 [14:05]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추석을 맞아 지역사회에 온기를 불어넣는 진주시의회   


이상영 의장 외 의장단, 복지시설 12개소 방문, 위문품 전달

중앙·자유시장 등 전통 재래시장 찾아 지역경제 살리기 일조

 

진주시의회는 16일 추석 명절을 맞아 관내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며,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와 함께 중앙시장과 자유시장 증 전통 재래시장을 찾아 코로나19 장기화로 얼어붙은 지역경제 살리기에 힘을 보탰다.


이상영 의장과 박금자 부의장 등 시의회 의장단은 이날 오전에 평거종합사회복지관을 비롯한 관내 사회복지시설 12개소에 화장지와 세탁세제를 전달하고 시설관계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노고를 격려했다.


이어서 진주시의회 의원들은 중앙시장과 자유시장을 찾아 ‘온누리상품권’을 이용한 장보기와 함께 전통시장 홍보 및 이용 활성화 캠페인을 펼쳤다.


이상영 의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이번 추석에도 모두 함께 하지 못하지만 마음만은 따뜻한 명절이기를 바란다”며, “명절에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시의회의 작은 온기가 전해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진주시의회는 매년 설, 추석 명절마다 소외된 이웃과 지역 내 전통시장을 찾아 시민들과의 소통 행보를 이어가는 등 지역민들과의 스킨십을 한층 강화하고 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