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밀양시청 배드민턴 팀 국내 최정상 재확인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단체전 우승, 개인복식 동메달 성적 거둬
기사입력: 2021/09/23 [15:12]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역시 밀양! 밀양시 배드민턴 팀의 역량이 재확인됐다.

 

경북 구미에서 지난 11일부터 16일까지 열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에서 밀양시청 배드민턴팀이 남자 일반부 단체전 우승과 개인복식 3위의 성적을 거둬 배드민턴 메카로서 밀양의 역량을 재확인했다.

 

밀양시청 배드민턴 팀은 밀양시 소속으로 시의 전폭적인 지원과 올림픽메달리스트 감독의 열정적인 지도에 힘입어 국내 배드민턴의 최정상급 수준을 계속 이어가고 있는 배드민턴 명문팀이다.

 

손승모 감독은 “코로나 영향으로 올해 참가 대회 수가 적어 선수역량 관리가 어려웠으나, 이번 대회를 통해 보완이 필요한 부분을 찾을 수 있었다. 앞으로의 대회에서 더욱 나은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박일호 시장은 “추석을 앞두고 밀양시민에게 단체전 우승이라는 선물을 안겨준 선수들이 자랑스럽다”며 “곧 이어지는 여러 대회도 부상 없이 잘 준비해주길 바란다”고 선수들을 격려했다.

 

시는 쾌적하고 온화한 기후에 국제 공인규격의 배드민턴 전용경기장을 보유하고 있어 전국에서도 전지훈련 최적지로 잘 알려져 있다.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