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진주시 ‘코로나 극복’ 장애인활동지원사업 강화
개인별 맞춤형 서비스 제공 및 특별 돌봄 시간 추가 확대
기사입력: 2021/09/23 [17:55]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장애인활동지원사업 서비스 현장


진주시는 장기적인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일상 및 사회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중증장애인을 위해 장애인활동지원사업을 강화하고 있다.


시는 장기적인 코로나19 등 위기 상황에서 시간 부족으로 사각지대에 노출되는 장애인이 없도록 기존 등급별 서비스 제공 시간 외에 월 40시간까지 특별 돌봄 시간을 추가로 확대했다.


장애인활동지원사업은 활동지원등급(1~15등급)을 받은 장애인을 대상으로 등급판정 결과에 따라 장애 활동 제공기관에서 활동지원사를 파견해 주는 사업이다.


활동지원사는 재가 장애인의 식사보조, 청소, 외출지원, 가사활동, 개인위생관리 등 각종 서비스를 제공해 장애인 가족의 부담을 감소시키고 혼자서는 일상생활이 어려운 장애인을 위해 개인별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편 진주시에는 참샘센터 등 5개 장애인활동지원서비스 제공기관의 800여 명의 활동지원사가 2000여 명의 장애인을 대상으로 신체, 가사, 사회활동 지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