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주민들이 만든 축제에 놀러 오이소”
김해 대동면 ‘대동문화나루터축제’ 개최
기사입력: 2021/10/14 [15:08]
이진우 기자 이진우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주민들이 직접 만든 축제가 열린다. 김해문화재단은 ‘대동문화나루터축제’를 15일 오후 6시, 대동면 소재 대동선착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동문화나루터축제’는 대동면 문화기획단 ‘대동사람들’을 비롯해 대동면 주민과 인근 주민들이 직접 기획하고 참여하는 축제다. 축제에는 ‘대동사물놀이’, ‘대동 돗대색소폰 동호회’, ‘산해정밴드’, ‘신정마을 불꽃교실’, ‘양산 통기타동호회 통소리’, ‘다숨앙상블’ 총 6개 동호회가 참여해 2시간 동안 공연을 펼친다.

 

축제를 기획한 김해시 대동면의 문화기획단 ‘대동사람들’은 대동권역을 대표해 농촌의 생활문화 활성화를 위해 활동하는 단체로, 그간 생활문화 프로그램 참여자 및 모임을 발굴하고 역량강화 활동 등을 진행해 왔다.

 

대동사람들의 이덕희 기획팀장은 “사람과 문화가 오고가며 정을 나누었던 대동나루터의 의미를 되살려, 축제와 공연을 통해 문화교류가 활발히 이루어지는 마을이 되기를 바라며 기획했다”며 “공연자들 대부분 고령이지만 꾸준히 연습하며 최선을 다해 준비했으니, 애정과 관심을 갖고 봐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2021 지역형 생활문화 활성화 시범사업’에 김해문화재단이 선정돼 기획한 ‘김해 다-가치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열린다. 

 

사업을 운영하는 김해문화재단 관계자는 “도시와 농촌 간 생활문화 격차를 해소하고 다양한 계층의 시민이 함께하는 생활문화 환경 기반 마련을 위해 사업에 참여하게 됐다”며 “각 권역별 특성을 반영한 주민들의 자발적인 생활문화 활동 지원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기획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이진우 기자 이진우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