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양산시 상·하북종합사회복지관 건립한다
올해 10월 착공…2022년 하반기 준공 예정
기사입력: 2021/10/14 [18:15]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상·하북종합사회복지관 투시도   

 

 양산시가 상·하북면의 보편적 복지서비스 제공 및 사회 통합기능 수행을 위한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상·하북종합사회복지관 건립공사’를 10월 착공한다.


 양산시 상·하북면은 65세 이상 고령 노인인구 구성 비율이 24.9%(2021.9.기준)로 초고령 사회에 진입했다.

 

독거노인, 장애인, 국민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약계층 비율이 높아 급증하는 복지 수요에 비해 장애인 및 노인 복지시설이 부족할 뿐만 아니라 기존에 시가 설립한 종합사회복지관 2곳(양산시종합사회복지관, 웅상종합사회복지관)은 지리적 접근성이 떨어져 상·하북면 지역 주민들이 이용하기 어려운 실정으로 ‘상·하북종합사회복지관’ 건립이 절실히 요구돼 왔다.


 이에 시는 총 공사비 약 85억 원을 투입해 연면적 3088.94㎡, 지하1층~지상3층 규모로 양산시 상북면 석계리 35-1 일원에 ‘상·하북종합사회복지관’ 건립공사를 시행하게 됐다.


 ‘상·하북종합사회복지관’은 2018년 9월 타탕성 조사 및 기본계획수립 후 2020년 7월 설계공모를 거쳐 당선안을 바탕으로 2021년 9월 설계용역을 완료했으며, 10월 중 공사계약을 완료하고 착공할 예정이다. 주요시설로는 다함께돌봄센터, 열린도서관, 주간보호센터 및 강당, 식당 등으로 구성된 복합복지시설로써 2022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일권 시장은 “이번 ‘상·하북종합사회복지관’ 건립을 통해 지역주민들의 급증하는 복지수요에 대응하고 보편적 복지서비스 제공으로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해 사회적 약자도 함께 행복할 수 있는 양산시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