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장규석 경남도의원 “서부경남 균형발전 도청이전이 답”
기사입력: 2022/01/19 [16:22]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진주 제외한 서부경남 지역소멸 위기…각별한 관심과 대책 필요

서부경남으로의 도청 이전과 동부경남 지역 동부청사 신설 제안

 

장규석 경남도의원(부의장, 진주1, 무소속)이 지난 18일 제391회 도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부울경 메가시티 사업 성공과 서부경남 균형발전은 ‘도청이전’을 통해서 이룰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장규석 의원은 “경남도에서는 서부경남 발전대책을 마련하고 부울경 메가시티 사업에서도 서부경남 균형발전을 외치고 있지만 지역민들이 체감할 만한 수준은 아니다”면서, “항공우주산업 육성이나 혁신도시 활성화, 그리고 각종 철도와 도로의 확충을 위한 정책들은 모두 국가차원의 것들로 지역의 현실을 충분히 반영하지 않아, 실질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도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서부경남 균형발전은 오로지 도청 이전을 통해서만 이뤄질 수 있다”면서, “그것은 균형발전 차원에서 충남, 전남, 경북 등의 도청을 군 단위의 저성장 지역으로 옮겨, 이들 지역이 도청 이전 후 보인 성장세는 도청 이전이 곧 지역 발전의 원동력임이 이미 증명됐고, 도청 이전 후 40년간의 개발 수혜를 입은 창원특례시가 이제는 도청을 이전시켜 경남도와의 관계를 재정립하고 서부경남에 대한 개발의 기회를 제공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끝으로 장규석 의원은 “서부경남으로의 도청 이전과 동부청사 신설은 지금껏 제시됐던 서부경남 발전정책의 기폭제가 되는 것은 물론이고 창원 및 동부경남 발전에도 견인차가 돼 골고루 잘사는 경남의 초석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면서 5분 발언을 마무리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