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제51회 거창군수기 직장·사회단체 축구대회 마무리
300여 동호인, 발끝으로 열정과 우정 차올리다
기사입력: 2022/05/17 [15:17]
손재호 기자 손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거창군이 지난 14일부터 15일까지 거창스포츠파크 다목적구장과 보조구장에서 열린 제51회 거창군수기 직장·사회단체 축구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거창군축구협회가 주관하고 거창군이 후원한 이번 대회는 직장부 5개 팀, 청년부 5개 팀, 장년부 5개 팀 등 총 15개 팀에서 3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평소 갈고 닦은 실력을 뽐냈다.

 

이번 대회는 경기시간이 전·후반 각 25분으로, 링거방식(승점, 다득점, 득실차, 페어플레이 등으로 점수를 매기는 방식)으로 각축을 벌여 상위승점 2팀이 결승전을 치렀으며 경기결과 직장부는 경찰서FC, 청년부와 장년부는 마리FC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김태희 거창군수 권한대행은 “군은 올해 초 축구 전지훈련, 스토브리그 및 전국유소년축구대회를 유치해 4억 5000만 원의 경제효과를 거둔바 있다. 제2스포츠타운 조성사업으로서 축구 전용구장 2개소를 짓고 있다”며 “앞으로도 전국단위 축구대회 개최와 거창 동호인들의 화합의 장을 마련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손재호 기자 손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