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자기혈관 숫자알기’로 고혈압 예방 시작!
진주시보건소, ‘세계 고혈압의 날’ 캠페인 및 건강체험관 운영
기사입력: 2022/05/17 [17:22]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진주시보건소는 ‘세계 고혈압의 날’을 맞아 올바른 생활습관 실천과 혈압, 혈당, 콜레스테롤 수치 알기를 통해 심뇌혈관질환 예방과 관리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고자 캠페인 및 건강체험관을 운영했다.  

 

5월 17일 ‘세계 고혈압의 날’은 세계고혈압연맹이 고혈압에 대한 경각심을 불러일으키고 고혈압으로 인한 질병을 예방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정한 날이다.

 

특히 올해는 주민의 건강수준 향상을 위해 활동하고 있는 내동면 건강위원회를 시작으로 문산읍, 일반성면, 사봉면, 중앙동, 이현동 건강위원회에서도 참여하여 각 지역별 여건에 맞게 주도적으로 캠페인이 진행됐다.

 

이날 건강체험관은 성북동 건강위원회와 함께 진행됐으며, 정상 혈압 수치 및 고혈압 관련 퀴즈와 현수막·피켓을 이용한 자기혈관 숫자알기 홍보, 고혈압 예방을 위한 생활수칙 안내를 통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고혈압은 심뇌혈관질환의 주요 선행 질환 중 하나이며, 적절히 관리하면 뇌졸중, 심근경색 등 심각한 질환으로 이어지는 것을 예방할 수 있으므로 평소 관리가 중요하다.

 

또한 서구화된 식습관이나 음주, 흡연을 즐기고 비만이나 고혈압 가족력이 있는 경우, 당뇨병이나 고지혈증 등 다른 만성 질환을 가지고 있는 경우에는 고혈압 발병 위험이 높아지므로 정기적인 혈압 측정 및 수치 확인을 통하여 수축기 혈압 120mmHg 미만, 이완기 혈압 80mmHg 미만으로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고혈압은 예방 가능할 뿐만 아니라 발생하더라도 조기에 진단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하면 합병증을 예방할 수 있다”며, “이번 건강 캠페인이 고혈압의 위험성과 관리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계기가 됐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