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이웃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리이웃
경남대 건강항노화센터, ‘고성군 해양치유봉사단’ 활동
‘면역패치 해양치유 프로그램’ 호응 얻어
기사입력: 2022/05/17 [18:09]
유용식 기자 유용식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경남대학교 건강항노화센터는 지난 15일 고성 하일면 일대에서 ‘고성군 해양치유봉사단’ 활동을 진행했다. 

 


경남대학교 건강항노화센터는 지난 15일 고성군 자란도 해양치유센터 인접지역인 하일면 일대에서 운영한 ‘고성군 해양치유봉사단’ 활동을 마쳤다.


고성군이 주최하고 경남대 건강항노화센터가 주관한 이번 봉사 활동은 고성군 해양치유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지역민을 대상으로 해양치유센터 건립에 대한 인식제고와 해양치유 자원을 활용한 건강서비스 확산을 위해 지난 3월부터 총 16회 진행됐다.


봉사단은 해양치유전문가로 양성된 고성군민 10명과 경남대, 인제대, 마산대 물리치료 및 간호학과 대학생 10명으로 구성됐으며, 고성군 해양치유센터 건립 후 진행될 해양 치유 프로그램인 ‘면역패치 해양치유 프로그램’ 등으로 진행됐다.


이 중 ‘면역패치 해양치유 프로그램’은 해양치유 자원으로 만든 패치와 온열스톤을 활용해 면역을 높이는 프로그램으로, 관절운동 및 스트레칭, 패치 및 테이핑, 굴패각 온열테라피 등 다채롭게 진행돼 참가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경남대 건강항노화센터 관계자는 “이번 활동은 지역민 건강증진과 해양치유센터에 대한 인식제고 및 봉사단원 역량강화의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유용식 기자 유용식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