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양산사랑카드 포인트 지급한도 7월부터 변경
기사입력: 2022/07/04 [18:11]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개인별 포인트 지급한도 월 30만 원의 10% 최대 3만 원으로 변경
누적 가입자수 급증, 국비지원 예산 감소로 포인트 축소 불가피

 

양산시가 7월 1일부터 개인별 포인트 지급한도를 월 50만 원의 10%에서 월30만 원의 10%인 3만 원으로 변경하고 7월 발행총액을 120억 원으로 한정한다.


따라서 개인별 충전상황에 따라 조기 마감시에는 충전포인트 혜택이 지급되지 않을 수 있다.


양산사랑카드는 가입자 수의 폭발적인 증가와 국비지원의 감소로 인해 현행 수준의 포인트를 계속해 지급할 때에는 8월 중순 포인트 예산이 조기 소진될 것으로 예상돼 이와 같이 결정했다.


올해 국비지원액은 52억 원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국비지원이 많았던 지난해 88억 원의 60% 수준이며, 하반기 국비가 일부 추가 지원되더라도 연말까지 발행 수요에 대비하면 부족한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2022년의 발행액이 6월 말 기준 1162억으로 연간 발행예상액 1700억 원의 68%에 해당하고, 그에 따른 포인트 예산은 132억 원 중 102억을 소진했다. 시는 연말까지 부족한 예산은 하반기 국비 및 추경예산을 통해 확보한다는 계획이지만 그 이전까지는 안정적인 발행을 위해 포인트 지급한도의 변경과 발행액 제한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2019년 도입한 양산사랑카드는 매년 운영규모가 급성장해 올해 6월말 기준 누적 가입자 수가 12만 5000명에 이르고, 충전액은 4579억 원, 결제액은 4486억 원을 기록하고 있다.


이미란 일자리경제과장은 “하반기 국비 등 예산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포인트 혜택 외에도 배달양산, 나눔양산, 투표·설문 등의 부가서비스 제공을 통해 시민의 양산사랑카드 앱 이용율을 증가시키겠다. 양산사랑카드가 앞으로도 계속해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중추적인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