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BNK경남은행, 실버카페 ‘카페아리’ 오픈
마산시니어클럽 소속 어르신 바리스타…지역 노인일자리사업 지원
기사입력: 2022/08/07 [17:54]
김양수 기자 김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카페아리 오픈식   

 

BNK경남은행이 지역 노인일자리사업 지원을 위해 실버카페에 영업부 일부 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했다.


BNK경남은행은 영업부 내에 실버카페 ‘카페아리’를 오픈했다고 7일 밝혔다.


카페아리 오픈식에는 고객지원그룹 김영원 그룹장과 카페아리 소속 어르신 그리고 경남도 노인복지과 관계자들이 참석해 축하했다.


카페아리는 마산시니어클럽 소속 어르신들이 바리스타로 활동하며 영업부를 찾은 고객과 지역민들에게 커피 등 음료를 저렴한 가격으로 제공한다.


또 커피 머신·조명·소품·의자 등 카페 인테리어 분위기로 꾸며졌다.


카페아리는 지난 2019년 BNK경남은행이 경남도와 맺은 ‘노인일자리사업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에 의해 마련됐다.


고객지원그룹 김영원 그룹장은 “카페아리와 같은 공간 나눔을 실천해 지역 노인일자리 사업을 지원하고자 한다. 앞으로도 BNK경남은행은 나눔 경영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고 지역 노인일자리사업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고객과 지역민들이 카페가 있는 영업부에서 잠시 쉬어 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은 영업부 내에 오픈한 ‘카페아리’와 별도로 산호동지점과 신마산무인점 건물에도 ‘애솔배움터’와 ‘경남예술인복지지원센터’를 위한 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카페아리를 오픈하기에 앞서 지난달 12일 경남도에 ‘실버카페 지원금 2000만 원’을 기탁했다.


BNK경남은행이 기탁한 실버카페 지원금은 경남도청 본관 내에 설치·운영 중인 ‘상생일자리 카페우리(실버카페)’ 장비 구입비용으로 쓰여진다.

김양수 기자 김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