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창녕단감 최고! 대한민국 대표과일로 선발
단감분야 최우수상, 장려상 받아
기사입력: 2019/12/12 [11:19]
추봉엽 기자 추봉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대표과일 선발대회에서 최우수상에 선발된 노정일 씨.

창녕군 단감(부유)이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대표과일 선발대회’에서 최우수상, 장려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올렸다.


일반과수 중 단감분야에서 부유 단감을 출품한 이방면 동산리 노정일(42) 씨가 최우수상(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상금 200만 원)을, 유어면 진창리 손애경(62) 씨가 장려상(농산물품질관리원장상, 상금 100만 원)을 차지했으며, 13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 개막식에서 수상한다.


2019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은 국산과일의 우수성 홍보, 소비 및 수출확대 유도하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과수농협연합회에서 주최?주관하는 행사다.


이번 대표과일 선발대회 심사는 지난 8월부터 11월까지 일반과수 7종(사과, 배, 단감, 감귤, 포도, 복숭아, 참다래)과 산림과수 4종(밤, 호두, 떫은감, 대추)에 대해 과원 현지심사와 외부 전문가를 통한 외관과 계측심사를 통해 최종 대표과일을 선발하고 있다.


창녕군은 단감부문에서 2016년(최우수상, 특별상), 2018년(최우수상), 2019년(최우수상, 장려상)까지 총 5회 수상하는 등 창녕단감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으며, 앞으로도 과수생산시설 현대화, 무인방제시설, 창녕과실 명품화사업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추봉엽 기자 추봉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