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사천시, 지역 농산물 팔아주기 추진
코로나19로 위축된 생산농가 고통분담과 소비촉진에 자극
기사입력: 2020/04/05 [18:35]
최민두 기자 최민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사천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농산물 판로 및 수출물량이 축소된 생산농가의 고통을 분담하고 농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우리지역 농산물 팔아주기’를 실시한다.


코로나19가 전국적 확산 및 장기화됨에 따라 생산농가의 부담을 경감하고, 지역 농산물 소비촉진을 목적으로 한 이번 행사는 지난달 31일부터 지난 1일까지 소요 물량 수요조사를 실시했다.


대상 품목은 사천시에서 생산되는 신선농산물로 부추, 팽이버섯, 새송이버섯 각 1kg씩 1묶음으로 구성돼 있다. 이는 판매가격보다 약 30%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될 예정으로, 사천시청 직원과 사회단체 회원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수요조사 결과 650여 묶음, 1950㎏ 정도의 판매 수요를 확인하고, 판매처와 협의 후 지난 3일부터 순차적으로 공급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농산물 팔아주기 행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위축되고 고통 받고 있는 농업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서로 배려하는 사회 분위기 속에 모든 시민이 개인 예방수칙 준수 및 정부의 방침을 잘 따라 줘 코로나19 사태가 빠른 시일 내 종식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최민두 기자 최민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