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특집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획/특집
경남도 ‘제조업에 디자인 입힌다’…‘혁신 주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기사입력: 2021/08/23 [18:37]
윤구 기자 윤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모던택 컨설팅   

 

경남 제조업 100개 사 대상 디자인주도 제품개발 컨설팅 마쳐
경남 디자인주도 제조혁신 지원사업-맞춤형 수혜기업 38개 사 선정
전주기 프로그램 운영 통해 디자인주도 제품개발 맞춤 지원
경남 도내 중소 제조기업 경쟁력 커질 것으로 기대한다

 

경남도는 한국디자인진흥원 경남디자인주도제조혁신센터(이하 경남센터)와 함께 도내 제조기업의 디자인주도 신산업 구축을 위한 디자인주도 제조혁신지원 사업을 올해부터 추진하고 있다. 디자인주도 제조혁신지원 사업은 중소제조기업의 체계적인 디자인 활용 지원을 통한 제조 혁신과 기업 경쟁력 강화를 목표로 추진한다. 나아가 디자인컨설팅(상담), 수요 맞춤형 기업지원(디자인 개발), 홍보와 마케팅 지원을 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추진하는 디자인 주도 제품 개발의 구상을 취재 정리한다. <편집자 주>

 

▲ ㈜한국고서이엔지 보도블럭   

 

■참여기업 모집 206개 신청…기업 역량 컨설팅 마쳐

 

경남도가 올해 2월 참여기업을 모집 공고한 결과 제조기업 177개 사와 수행기업 29개 사 등 총 206개 사가 지원을 신청했다. 경남도는 그중 100개 사를 선발해 업체당 300만 원의 예산을 들여 기업 역량진단 컨설팅(1. touch-up)을 5월에서 6월까지 2달간 실시했다.


현안 문제를 해결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하기 위해 디자인, 경영, 기술 등 분야별 전문가들로 구성된 전문상담가(컨설턴트)가 상품 진단을 통한 해결방안도 제시했다.


경남도는 올해 컨설팅(상담)을 받은 100개 사와 지난해 컨설팅(상담)을 마친 도내 중·소 제조기업 30개 사를 대상으로 2차례 평가를 거쳐 지난달 28일 수요맞춤형 제품개발지원 수혜기업 38개 사를 최종 선정했다.
최종 선정된 38개 사는 업체당 최대 3000만 원 한도에서 수요맞춤형 지원사업(2~4 up)과 홍보 마케팅 지원(6 up)까지 받게 된다.

 

▲ ㈜한국고서이엔지 대리석   

 

■수요 맞춤형 지원사업 편다

 

수요맞춤형 지원사업은 3개 유형의 사업으로 추진한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제작기업 대상 브랜드·시각·포장 디자인 개발사업(2. value-up), 부품·소재 기업 대상 완제품 디자인 개발 지원사업(3. scale-up), 뿌리기술 보유 제조기업 대상 자체 신제품을 개발 지원하는 사업(4. build-up) 등이다.


동영상·사진 촬영 등을 통한 누리소통망서비스(sns) 채널 홍보 또는 실시간 소통판매(라이브커머스) 등 유통채널을 통한 홍보 마케팅 지원(6. smart-up)은 수요맞춤형 지원과 병행 실시할 계획이다.

 

■우수업체 10개 따로 선발 추가 지원

 

수요맞춤형 지원사업이 완료되면, 경남도는 그 중 우수업체 10개를 따로 선발한다. 이들 업체를 대상으로 디자인개발 결과물에 대한 제조(생산과 가공 등) 컨설팅(5. make-up)을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다.

 

중소기업이 제품의 디자인을 바꾸고 그 디자인을 바탕으로 기업 경쟁력을 높여서 강소기업으로 육성하는 것이 최종 목표다. 나아가 나중에는 기업 스스로 디자인 혁신을 추진해서 도내 모든 중소기업들이 경쟁력을 갖추도록 마중물 정책을 계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 아이언아이테크 압전 발전 복합소재 활용 피워블록   

 

■다양한 기술 보유 우수 제조업체들 발굴 지원

 

컨설팅(상담)을 마친 130개 기업 중 이번에 선정된 38개 사는 굴패각을 활용한 보도블럭 등 건축자재를 생산하는 ㈜한국고서이엔지, 마을방송장치를 생산하는 대경무선통신, 일산화탄소경보기를 탑재한 캠핑용 랜턴을 개발한 쉬운 기술 등은 다양한 기술을 보유한 우수한 제조업체 사례들이다.


특히 ㈜한국고서이엔지는 주목할 만한 우수기업이다. 남해안의 골칫거리인 굴패각을 활용한 보도블럭과 인조대리석 판넬 등 건설재료를 개발하는 새싹 기업이다. 친환경 기업으로도 이미 인기를 끌고 있는 기업이다. 디자인 개선 등 후속 작업이 가해지면 더 강한 기업으로 성장 가능성이 보여지는 기업이다.


㈜한국고서이엔지는 컨설팅(상담) 지원을 통해 제품의 디자인개선과 ci와 bi 개발을 통한 브랜딩(상품화) 작업, 홍보자료 및 샘플북 제작, 홍보 마케팅 지원 등을 받기를 희망했다. 이번 사업 지원을 통해 친환경 기업이미지 구축과 매출 상승을 통한 기업 성장, 나아가 사회에 공헌하는 기업이 되기를 원했다. 경남도의 정책적 지원도 진행했지만 기업이 독자적으로 경쟁력 강화를 위해 다양한 자구책을 준비하거나 시행 중인 기업이어서 시너지 효과는 더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

 

▲ 인텀 공중부양 디퓨저   

 

■도내 중소제조기업 경쟁력 성장 기대

 

성흥택 경남도 중소벤처기업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우리 도내 중소제조기업의 경쟁력이 한층 더 강화돼 변화하는 산업 환경에서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는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나아가 경남도는 도내 모든 중소기업들이 디자인 개발과 개선을 통해서 경쟁력을 갖춘 강한 혁신기업으로 성장해 가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윤구 기자 윤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